YS, 대통령 퇴임 뒤 “세상 일 다 이런 거야”
사회2016-05-27 00:00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친자로 인정받은 혼외자 김모 씨가 3억 원대의 상속 소송을 냈는데요,

김 전 대통령이 마지막 남기고 간 말 때문에 한이 맺혔다고 심경을 밝혔습니다.

배준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2011년 2월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친자로 인정 받아 가족관계등록부에 오른 혼외자 김모 씨.

[김모 씨 / 고 김영삼 전 대통령 혼외자]
"김현철 생일이 3월 8일이고 제가 3월 10일 생이에요.

어렸을 적부터 김 전 대통령 측으로부터 경제적 지원을 받은 김 씨는 대통령 재임 당시 홍인길 전 청와대 수석이 자신을 관리했다고 밝혔습니다.

[김모 씨 / 고 김영삼 전 대통령 혼외자]
"홍인길 총무수석이 저를 책임져 준다고 하고 모르는 척 했어요. 자기도 피해자라고. 한보그룹 비리로 감옥에서 오래 살았잖아요."

하지만 퇴임 후 자신을 더 이상 찾지 않았던 게 김 씨의 설명.

[김모 씨 / 고 김영삼 전 대통령 혼외자]
조용히 있으면 정치하는 데 도움이 될까 기다렸는데 "세상 일이 다 이런 거야"하고 떠났을 때 많이 속상했죠.

결국, 생활고에 시달리던 김 씨는 병환이 있는 80대 어머니의 치료비가 필요했다고 밝혔습니다.

[나도연 / 김 씨 측 변호인]
"(김 씨가) 분노를 느끼는 거 같아요. 어머니 병원비도 없고 친자로 확인도 됐는데 (냉대를 받아서)"

김 씨는 김 전 대통령이 재산을 기부한 '김영삼민주센터'를 상대로 3억 4천만 원을 달라며 유류분 반환 청구소송을 냈습니다.

채널A뉴스 배준우입니다.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32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비핵화 지지”…한-에티오피아 북핵 해법 공감대

“유일한 남북 채널”…반기문, 北과 ‘대화’ 강조

“북핵·미사일 개발 가장 강한 비난”

朴 대통령, G7 대신 아프리카 순방길 ‘논란’

월북 미군 아들 “美, 망상에서 깨라”

육군, ‘탱크 킬러’ 아파치 가디언 실전 배치

소주 2잔만 마셔도 급제동 반응 2.5배 느려

12월부터 전자담배 포장지에 해골그림 부착

키즈카페 안전사고 급증…트램펄린 가장 위험

배우 김세아 ‘상간녀 피소’ 보도…강력한 법적 대응

“K팝 국제학교 만들어 제2의 소녀시대 육성”

檢 “조영남 스케줄 대조해 사기 입증”

[단독]‘연예인 성매매’ 위한 ‘스파 이용권’

정부, 정부기관 연예인 홍보대사 기용 제동

홍보 커녕 논란만…연예인 홍보대사 ‘두 얼굴’

랜드로버가 재규어를…‘쾅쾅’

홍수에 속절 없이 무너지는 건물…수초 만에 붕괴

탈 땐 좋았는데…멈추는 법을 모르겠어요

‘우리 아기 건드리지마’ 고양이의 모성애

특별한 방법으로 계단 내려가는 고양이

걷지도 못하면서 수상스키 타는 6개월 아기

과태료·자동차세 미납차량 단속…번호판 압수

수도권에서 서울 들어오는 경유버스 운행 중단 검토

재생중인영상

YS, 대통령 퇴임 뒤 “세상 일 다 이런 거야”

법원 “턱수염 기장, 비행정지 정당”

“수염 기른 기장 비행정지 정당” 판결

지하철에서 ‘묻지마 흉기 난동’

출근시간대 도박판 벌인 주부들 검거

잇따른 농약 살인사건 공통점은 '고스톱’

‘농약 소주 사건’ 원인은 고스톱?

‘정운호 게이트’ 홍만표 변호사 檢 출석

“고래 보러 오세요” 장생포 고래 축제 개막

[날씨]미세먼지 나쁨…여름 더위

5월 27일 굿모닝A 클로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