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인선이 간다]“오세훈 시장님이 재건축 도장 팡 찍어주면”
사회2021-04-08 19:37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서울 대치동 은마아파트나 목동 대단지 등은 벌써 들뜨기 시작했습니다.

오세훈 시장이 공언한대로 재건축 숙원사업이 빠르게 해결될지 다양한 반응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제가 직접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대치동 은마아파트 집 안으로 들어가봤습니다.

[현장음]
"싱크대가 내려 앉아서 책으로 받쳤습니다."

[현장음]
"비가 많이 오면 누수가 돼서 형광등을 못 달고 있습니다. 여기는 천장이 내려 앉아가지고…"

천장부터 바닥까지 온통 물이 샌 흔적이 가득합니다.

[현장음]
"온수관이 낡아서 물기가 일부 올라오고…"

건물 외벽도 철근이 드러나거나 균열이 생겼고 지하 변전실에는 물이 샙니다.

[현장음]
(비가 오면 얼만큼 물이 차요?)
표난 자리 저기. 종업원들도 위험하죠.
(감전 이런…)그렇죠.
물이 차면 아무래도 전기가 있으니까

주민들은 은마아파트의 상징성 때문에 재건축이 막혔다고 주장합니다.

[이정돈 / 은마아파트 재건축 추진위원장]
"35층으로 해서 설계도면을 넣었더니 또 집값이 올라가니까 안된다. 여기 은마를 승인을 내주게 되면 집값이 1,2 억이 뛰니까 안된다.

용적률 상향도 필요 없으니 재건축 제한만 풀어달라는 입장.

[이정돈 / 은마아파트 재건축 추진위원장]
층수를 막 올려달라고 할 생각은 없고요. 오세훈 시장님이 도장만 팡 찍어준다면 일사천리로 우리가 조합설립하고 갈 수 있죠.

목동 11단지 주민들도 정치적 이유로 재건축이 막혔다고 생각합니다.

[목동 11단지 주민]
저희는 용적률도 충분하고 단지내 세대 간 공간도 넓기 때문에 수익률이 발생해서 민간으로 충분히 할 수 있는데 이 정권에선 자꾸 공공재건축으로 묶다 보니까 진행이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목동 11단지 주민]
(주민분들이 공공재건축이 아니라 민간 재건축을 원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내 주머니에 만 원이 있어요. 그러면 더 열심히해서 2만 원을 벌어서 좋은 옷을 사고 싶은데 정부에서는 그냥 공공이라는 민무늬 티셔츠 하나 하고서 너네 이거 다 입어.

신임 시장이 숨통을 트이게 해줄까 노후아파트 주민들의 기대가 큽니다.

[목동 11단지 주민]
저는 이번에 오세훈 시장님의 당선이 공공에 반대하는 공정을 원하는 시민들의 표심이 나온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목동 11단지 주민]
'공공'이라는 이유라고 말은 하지만 LH사태로 정말 대표성있는 공무원들이나 정치인들이 공정하지 않게 드러난 것이잖아요.

여인선이 간다 였습니다.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21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4월 8일 오늘의 주요뉴스

민주당, 지도부 총사퇴…비대위원장에 ‘친문’ 도종환

대선 겨냥한 야권 대통합 시동…국민의당과 합당하나?

대선 경쟁 시동…윤석열, 5월 본격 정치 행보 시작할 ....

‘부동산 분노’ 폭발…‘민심의 파도’ 뒤바뀐 여야 희비

20대 남성 ‘분노 투표’의 위력…오세훈 후보 지지했다....

박영선, 11곳 우세했지만…사전 투표도 ‘오세훈 승리’

외신도 주목한 ‘내로남불(naeronambul)’…“文....

10개월 비대위원장 마친 ‘김종인의 재보선과 대선’

‘임기 14개월’ 오세훈 서울시장…시의회 갈등 해결이 ....

‘6층’ 피해 여성 “잊지 않아줘 고맙다”…확 바뀌는 ....

[여랑야랑]민주당 참패…조국이 들려주고 싶은 노래는? ....

오세훈 서울시장, 부동산 손보기 착수…‘35층 룰’ 완....

재생중인영상

[여인선이 간다]“오세훈 시장님이 재건축 도장 팡 찍어....

“4차 유행 본격화”…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될 듯

중단 하루 만에 AZ 접종 재개 가닥…대안은 없나

[단독]같은 병실 환자가 수액에 ‘욕실 세제’ 주입했다

[단독]전직 간호사의 ‘세제 주사’…피해 환자 최소 3....

아기 돌보랬더니…베이비시터는 ‘입주 도둑’ 여사님

中, ‘알몸 배추’ 이어 ‘까만 발’ 잡곡…영업 중단 ....

타이거 우즈, 가속페달만 밟은 ‘과속 호랑이’

[날씨]주말까지 맑고 포근…건조특보 확대

[뉴스A 클로징]정권과 민심의 거리는 몇 미터 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