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배구선수 고유민, 숨진 채 발견…부진으로 악플 시달려
뉴스A2020-08-01 20:01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전 프로배구 고유민 선수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심각한 악플에 시달려 왔습니다.

김유빈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유민은 어젯밤 경기도 광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전 동료가 계속 전화를 했으나 받지 않는 게 걱정돼 자택을 찾았다고 숨진 고 씨를 발견한 겁니다.

경찰은 외부인의 침입 등 범죄 혐의점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고유민은 2013년 현대건설에 신인 1라운드에 지명돼 지난 시즌까지 뛰었습니다.

[중계음]
"이건 고유민 선수가 만들어낸 점수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데스티니의 굉장히 좋은 공격이었는데요."

주로 왼쪽 공격수로 뛰었는데 해가 갈수록 부진이 길어졌습니다.

더 큰 문제는 인신공격을 서슴지 않는 악플이었습니다.

특히 지난 시즌엔 주전 리베로 김연견의 부상으로 포지션이 바뀌면서 실수가 잦았습니다.

이 때문에 악플이 더 심해졌고 결국 지난 3월 돌연 팀을 떠났습니다.

일반인이 된 신분에서도 팬들과 소통하려 애썼지만, 돌아온 건 위로가 아닌 악플이었습니다.

호소도, 맞대응도 소용없었습니다.

"이젠 일반인이니 가만히 있지 않겠다"고 밝혀봐도 더 큰 악플이 그를 옭아맸습니다.

고유민의 SNS엔 불과 5일 전까지 일상을 공유하는 글이 올라와 있습니다.

지난 시즌까지 함께 뛰었던 국가대표 세터 이다영을 비롯해, 동료들은 스물 다섯 나이로 세상을 떠난 고유민을 추모했습니다.

코트에서 더 잘 해보겠다는 다짐도 이제는 이루이질 수 없게 됐습니다.

[고유민]
"항상 응원해주셔서 감사하고 남은 시즌도 더 노력하겠습니다."

채널A 뉴스 김유빈입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1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8월 1일 오늘의 주요뉴스

수도권 등 모레까지 많은 비…최대 250mm 더 온다

서울 강남역 또 물난리…불어난 도림천서 1명 사망

“햇빛 쨍쨍 더워요”…남부는 장마 끝나자마자 ‘폭염특보....

폭우 뚫고 거리로 나온 시민들 “부동산 정책 반대”

“전세 멸종 당겨” vs “월세 전환 어려워”…임대시장....

더디는 집 매각…민주당 34명·장관 8명 여전히 ‘다주....

노조원·취준생, ‘공정’ 마스크 쓰고 “인국공 사태 규....

재생중인영상

전 배구선수 고유민, 숨진 채 발견…부진으로 악플 시달....

부울경 찾은 與 당권주자들, 너도나도 ‘노무현 마케팅’

여야 간 대화와 협의는 어디에?…21대 국회의 ‘뉴노멀....

갑갑한 통합당, 사이다 발언으로 대여투쟁서 체면치레

[여랑야랑]“저는 임차인입니다” 논란 / 하루 만에 고....

65년 만의 폭염에 코로나까지…이중고 겪는 유럽

“틱톡, 미국서 사용금지하겠다”…중국 앱 때린 트럼프

오바마 등 美 유명인 트위터 해킹범 체포…주범은 17세

[주말&경제]전기차, 세계에선 ‘질주’ 한국에선 ‘후진....

러셀, 타격 폭발…어제는 첫 홈런·오늘은 역전 안타

[날씨]모레까지 중부 많은 비…수도권·강원영서 250m....

[뉴스A 클로징]감 떨어지기만 기다리는 야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