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나온 육군 일병, 이별 통보한 여자친구 흉기 살해
뉴스A2020-05-21 19:58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휴가 나온 군인이 여자친구를 살해하는 사건도 일어났습니다.

이별을 요구하는 여자친구를 찾아가 무참히 살해했는데, 흉기를 미리 준비했습니다.

김태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피스텔 현관에 경찰 통제선이 설치됐습니다.

어젯밤 9시 30분쯤, 이 오피스텔에 사는 22살 여성이 흉기에 찔려 숨진 겁니다.

범행 당사자는 동갑내기 남자친구인 경기도 육군부대 소속 A 일병이었습니다.

"A일병은 이곳 오피스텔에사는 여자친구를 찾아와 미리 준비한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A 일병은 어제 2박 3일 일정으로 휴가를 나온 뒤 범행을 저질렀습니다.

여자친구가 "다른 남자가 생겼다"며 이별을 요구하자 미리 준비한 흉기를 휘두른 겁니다.

두 사람은 낮시간에도 크게 다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근 주민]
"경찰과 같이 얘기하고 있더라고요. 그래서 싸웠는가보다 생각했거든. 그래서 경찰 불렀구나 생각했는데…"

A 일병은 범행 직후 112에 신고했습니다.

[경찰 관계자]
"문을 강제개방하고 들어가 있는 상황에서 피해여성은 쓰러져 있고 일병은 멍해서 자기가 신고했다고 했습니다."

경찰은 A 일병을 현행범으로 체포한 뒤 군사경찰에 신병을 인계했습니다.

채널 A 뉴스 김태영입니다.

live@donga.com
영상취재 : 박영래
영상편집 : 이태희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26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5월 21일 오늘의 주요뉴스

검찰, 정의연 ‘마포구 쉼터’에서 회계자료 확보

이용수 할머니, 25일 기자회견…윤미향 나올까?

‘추모 숲 조성’ 모금액 4천만 원…어디에 썼나?

공시 누락 37억 넘는데…정의연 “단순한 회계 실수”

후원금이 왜 여기에?…운영진 서랍에서 돈다발 발견

유령 직원에 5300만 원 지급…특사경 수사 착수

‘유재석 후원금’ 들어간 인권센터 부지…주차장 전락

돌잔치서 1살 아기 등 3명 확진…시작은 코인노래방

군포 확진자, 안양 술집 등 11곳 방문…일대 상권 충....

“시험에 집중 못했다” 문제보다 더 신경 쓰인 마스크

“악랄한 정권”…중국 향한 트럼프 행정부의 말폭탄

美 코로나 이어 폭우까지…댐 무너져 1만여 명 대피

이 시국에 검찰총장 후보 ‘마작 스캔들’…아베 정권 위....

발로 누르고, 여닫이 마스크…각양각색 코로나 대처법

이번엔 택배 형제가 당했다…입주민 폭행에 코뼈 골절

재생중인영상

휴가 나온 육군 일병, 이별 통보한 여자친구 흉기 살해

간송미술관, 재정난에 30억 금동불상 경매에 내놨다

외국인 못 오는데…내국인 대상 ‘공유 숙박’ 영업 허용

“걷기도 힘들어요” 쇠약해진 19살 백두산 호랑이 ‘두....

[팩트맨]“거대 소행성 충돌”?…실제 거리 짚어보니

통합당 당선자들 “단식 대신 토론…29일까지 합치자”

“우리처럼 열심히 해주세요” 국회서 일하는 진짜 꿀벌들

[여랑야랑]국회 이사 철 ‘구해줘, 오피스’ / 정의당....

조민 “인턴했다” vs 호텔 관계자들 “제도 자체가 없....

영화 ‘조폭 마누라’ 잊어라…‘머슬퀸’ 된 배우 최은주

[날씨]미세먼지 없고 공기 깨끗…중부 밤부터 비

[뉴스A 클로징]“내 기부금 어디로” 불신 커지자 지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