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서운 코로나19 확산세…마스크 안 쓰는 미국, 왜?
국제2020-03-25 19:43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마스크 착용 지시를 잘 지키는 한국과 달리, 미국에선 마스크 쓴 사람을 찾아보기 힘듭니다.

손 세정제나 살균제는 수시로 쓰지만, 마스크를 쓰는 것에는 거부감을 느낀다는데,

워싱턴 김정안 특파원이 시민들의 얘기를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워싱턴의 30대 직장인, 레이첼 씨의 요즘 필수 아이템은 장갑입니다.

아파트 출입문을 열고, 승강기, 우편함을 이용할 때도 위생 장갑 사용을 잊지 않습니다.

우편물에도 살균제를 뿌리고 취재진과도 악수 대신 팔꿈치 인사를 고집할 만큼,

[현장음]
“반가워요.” “반갑네요.”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철저한 겁니다.

[레이첼 / 워싱턴 주민]
(하지만 마스크는 사용 안하네요?)
“제한적이라 불편하고 건강한 사람보다 의료계가 더 필요하다 들었거든요.”

[김정안 기자]
"제 뒤로 보이는 곳은 건강에 신경 쓰는 이들이 즐겨 찾는 대형 유기농 식료품점입니다. 이 곳 상황은 어떤지 살펴보겠습니다."

매장관계자는 쇼핑카트를 수시 세척하고 상당수 쇼핑객도 위생 장갑을 낀 채 쇼핑에 열중하지만 마스크 착용은 찾아보기 힘듭니다.

[유기농 식품점 판매원]
(점원들도 마스크 착용을 안 해도 되나요?)
“각자 판단하는 거죠. 개인적으론 불편해 안 해요.”

무엇보다 마스크 착용에 소극적인 건 의료당국이나 언론에서 사용을 권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윌리엄 샤프터 / 미 벤덜빌트 의과대학 교수]
“얇고 공기가 통하는 마스크는 소용 없어요. 마스크가 정신적 안정을 줄 수 있지만 감염예방에 딱히 효과적이진 않습니다.”

하지만 마스크는 자신은 물론 주변을 위한 보호막이란 주장도 최근 미국서 힘을 얻고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속도가 가속화되면 마스크 사용에 대한 미국인들의 사고도 결국 바뀔 수밖에 없단 전망도 나옵니다.

워싱턴에서 채널A 뉴스 김정안입니다.
jkim@donga.com

영상취재 : 정명환(VJ)
영상편집 : 변은민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2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3월 25일 오늘의 주요뉴스

‘얼굴 공개’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죄의식....

‘가상화폐’로 거래 대행…조주빈, 철저히 얼굴 숨겼다

어린이집 담당 사회복무요원이 ‘살해 청탁’…신상정보 유....

8급 공무원도 ‘박사방’ 공범…‘텔레그램 탈퇴’ 검색 ....

조주빈, 손석희에게 “가족 해치겠다” 협박…금품까지 요....

억울함 풀려다가…“윤장현, JTBC 출연 사기 당했다”

[단독]‘고담방’ 피해 여성 “죽어야 끝나겠구나 생각했....

조주빈, 갑자기 “손석희” 언급…본질 왜곡하는 전략?

‘성폭행 의혹’ 김건모 송치…경찰 ‘기소 의견’ 근거는....

미국 확진자 5만 명 돌파…뉴욕 확산 집중된 이유는?

주춤하던 이탈리아, 다시 감염 증폭…경고 수위 높였다

버스타고 가다 사망…中, 이번엔 한타 바이러스 공포

재생중인영상

무서운 코로나19 확산세…마스크 안 쓰는 미국, 왜?

아버지 장례식도 못 볼 뻔…독일도 코로나19 ‘비상’

“2명 이상 모일 수 없어”…유럽 교민 ‘항공편 구하기....

시간 벌었지만 과제 산적…‘철조망 오륜기’에 낀 아베 ....

해외 유입 감염자 증가…미국발 전수조사 망설이는 정부

“알아서 검사해라”…진단키트만 준 보건소 대응 논란

진단키트 해외 지원…“여력 있지만 원자재가 변수”

“이게 도와주는 건지”…대출 개선책에도 속타는 소상공인

여야 ‘의원 꿔주기’ 본격화…앞자리 가려고 ‘묻지마 제....

이러려고 고쳤나…1년 새 지지율 반토막 난 정의당

[여랑야랑]코로나19로 갈라선 박원순-이재명 / 기독당....

‘민식이법’ 눈물 속 시행됐지만…차량들은 여전히 ‘쌩쌩....

동양대 직원 “조국 딸 표창장, 본 적 없는 양식” 증....

교육부, 코로나19 확산 따라 ‘온라인 개학’ 고려

올림픽 연기로 속상한 선수들…“아쉽지만 내년 기약”

[날씨]내일 전국 ‘비’…주말 아침 기온 ‘뚝’

[뉴스A 클로징]조주빈 사건으로만 남지않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