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은 우한 교민 1백여 명…“장보기 어려워 하루 두 끼만”
국제2020-02-14 19:35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앞서 보신 우한 모습은 교민 이삼갑 씨가 제보해 주신 건데요.

이 씨처럼 남은 교민들은 지금 어떻게 생활하고 있을까요.

식료품도 구하기 힘들어 끼니 수를 하루 두 끼로 줄였다고 합니다.

김재혁 기자가 화상통화로 그들의 고충을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우한에서 한식당을 운영하는 교민 이삼갑 씨.

귀국 전세기에 타지 않고 우한에 남았습니다.

[이삼갑 / 우한교민]
"중국인들 동료나 직원들, 그 사람들을 무시하고 (한국으로) 들어갈 수는 없잖아요."

장을 보기가 어려워 지면서 하루 식사는 두 끼로 끝.

라면이나 즉석밥 등으로 끼니를 해결할 때가 많습니다.

[현장음]
"지금 상황에서 뭐가 제일 구하기 힘드세요?

[이삼갑 / 우한 교민]
"과일 가게나 이런 것들은 거의 다 문을 닫았고요. 육류도 신선한 육류가 없어요. 어제부터 냉동 고기가 나왔더라고요."

장을 보고 싶어도 아파트를 나서기 조차 쉽지 않습니다.

[이삼갑 / 우한 교민]
"아파트 주민들도 모두 격리상태에 들어갔거든요. 3일에 한 번씩 한 가정에 3일에 1명 정도 나와가지고 부식을 사갈 수 있게끔 공고가 (났어요.)"

마스크 구하기는 하늘의 별따기입니다.

다만 우한 외곽 교민에겐 제한적이지만 마스크 공급이 이뤄지고 있습니다.

[이삼갑 / 우한 교민]
"그분들(외곽 교민)의 주소를 알아가지고 북경 대사관에서 직접 발송해가지고 받은 분들도 있고요. 아직 못 받은 분들도…"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자영업자가 많은 우한 교민들은 줄도산을 걱정하고 있습니다.

[이삼갑 / 우한 교민]
"몇 개월 영업을 못 하면 완전히 도산하게 됩니다. 저금리로라도 (대출을) 지원해 주셨으면…"

남은 교민들의 건강을 빌어주며, 하루를 버틸 기운을 내 봅니다.

[이삼갑 / 우한 교민]
"같이 참고 견뎌야지. 하지만 꼭 건강해야 된다. 우리는 건강해서 끝까지 이 지역에 남아 있는 사람들이니까."

채널A 뉴스 김재혁입니다.

영상취재 : 박연수
영상편집 : 민병석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24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2월 14일 오늘의 주요뉴스

국가 집계 기능 상실한 중국…사망자 축소 논란 계속

“우리 아이를 지켜달라”…우한 시민들의 절규

정지 버튼 누른 듯…‘유령도시’ 우한 찍은 영상 보니

재생중인영상

남은 우한 교민 1백여 명…“장보기 어려워 하루 두 끼....

격리 11일 만에 하선…“요코하마는 제2의 바이러스 진....

일본,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감염경로 ‘오리무....

캄보디아 하선 승객들 ‘환호’…마카오, ‘코로나 수당’....

격리 해제될 우한 교민들…“받은 사랑 평생 잊지 않겠다....

“한국 고객께 죄송” 고개 숙인 KLM …반쪽짜리 사과....

바이러스 최전선 특수검사실…한치 오차도 허용 안 된다

“하루 500만 개가 동났다”…밤을 잊은 마스크공장 2....

차가운 시선 때문에…대구에서 목걸이 걸면 ‘대만 사람’

“생방송 연결해달라”…한강대교 고공 시위에 교통 지옥

[단독]문 뜯은 침입자 알고 보니…보안 관계자의 배신

뒤늦은 고발 취하…‘민주당만 빼고’ 늪에 빠진 민주당

文 안방서 펼치는 김두관 vs 홍준표…양산대첩 현장 가....

5억짜리 ‘쩐의 한수’ 승자는?…먼저 웃은 보수통합신당

추미애, 17년 만의 검사장 회의 소집…윤석열 “불참”

[여랑야랑]이해찬-정세균 ‘환상 호흡(?)’ / ‘주관....

1년 만에 ‘수용성’ 3억 폭등…호재 많은데 가격 잡힐....

새벽배송 급성장·배달앱 이용 증가…마트 ‘멸종위기’

[팩트맨]‘오스카 트로피’ 누구 진열장에?

정현 신발에 테이프가?…도쿄올림픽 못 가는 이유

[날씨]주말 날씨 변화 심해…내일 밤 중부·호남 비

[동정민의 대댓글]의심하고 투표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