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 얼굴 못 알아본 AI…콧대 높아져 얼굴인식 실패
국제2019-09-21 19:37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하지만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중국의 AI 얼굴인식 기술도 성형 수술 앞에선 별 도리가 없습니다.

많이 변한 얼굴을 인식하지 못한 겁니다.

이어서 한수아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국 저장성의 21살 여성은 최근 콧대를 높이는 성형수술을 받았습니다.

결과는 만족스러웠지만 예상치 못한 문제가 생겼습니다.

얼굴만 대면 간편하게 끝나던 온라인 결제 시스템을 쓰지 못하게 된 겁니다.

[담당 의사]
“얼굴이 많이 달라져서 얼굴인식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못 알아보는 거죠. 새 신분증을 발급받는 게 좋겠습니다.”

실제로 AI는 성형 수술 전 얼굴과 다르다며, 승인을 연거푸 거절했습니다.

[후안후안 / 성형수술 받은 여성]
"그래도 기뻤어요. (얼굴) 식별이 안 되긴 하지만 신분증을 다시 만들면 되니까요."

이에 앞서 지난 1월 신장 우루무치에서는, 성형수술을 한 여성이 신분도용 현행범으로 의심받기도 했습니다.

교통법규 위반 벌금을 내려고 경찰서에 갔다가, 신원확인을 위해 AI 카메라를 얼굴을 댔는데, “인식 실패” 메시지가 뜬 겁니다.

[현장음]
"(사진이 통과가 돼야 벌금 납부 처리가 됩니다.)
진짜 본인이라니까요."

중국에서 가장 큰 결제 시스템, '알리페이'는 화장을 진하게 하거나 염색을 해도 얼굴 인식이 가능하다고 광고하지만, 정밀한 성형까지는 구별해 내지 못해,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채널A 뉴스 한수아입니다.

sooah72@donga.com
영상편집 : 장세례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1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9월 21일 오늘의 주요뉴스

600mm ‘물폭탄’ 안고 태풍 ‘타파’ 북상…돼지열병....

[단독]“투자처 모른다”던 정경심…“주가도 챙겼다”

2.5배 주가 급등…익성 압수수색해 ‘배터리 테마주’ ....

[단독]추석 전 입원 후 퇴원…정경심, 병실 홀로 쓰며....

[단독]“정경심 처음 봤다”던 병원장은 서울대 동기였다

한인섭 소환 조사…조국 자녀 ‘허위 인턴’ 집중 추궁

“조국 사퇴” vs “민생 포기”…여야, 팽팽한 대치

문준용 “‘아버지 찬스’ 없었다”…‘특혜의혹’ 정면 반....

文-민주당 지지율 근접…당청 관계 변화 맞나?

“위안부는 매춘…해볼래요?”…류석춘 교수 ‘막말’ 논란

혐의 부인하면서 조사받는 이춘재…“호기심 작용한 듯”

체모까지 뽑고도 놓쳤다…수사망 유유히 빠져나간 이춘재

얼굴만 대면 출석체크…‘AI 카메라’ 사생활 침해 논란

재생중인영상

성형 얼굴 못 알아본 AI…콧대 높아져 얼굴인식 실패

트럼프 “3년간 김정은과 좋은 관계” 최대 치적 꼽아

美, 액상형 전자담배 퇴출…복지부 “사용 자제” 권고

‘전설의 명품샷’ 박성현-소렌스탐, 막판 뒤집기 우승

도시 속으로 스며든 자연…식물 활용한 녹색 건축의 세계

9월 21일 뉴스A 클로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