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섭 소환 조사…조국 자녀 ‘허위 인턴’ 집중 추궁
사회2019-09-21 19:13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이번엔 조국 장관 자녀들의 인턴 의혹 관련 소식입니다.

아들과 딸이 고교 시절,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했다는 인턴 활동을 두고 허위 논란이 제기되고 있죠.

검찰이 당시 센터장을 소환해 강도 높은 조사를 벌였습니다.

최선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찰이 어제 한인섭 형사정책연구원장을 소환해 10시간 넘도록 조사를 벌였습니다.

한 원장은 조국 장관의 은사이자 서울대 동료 교수로 친분이 두텁습니다.

검찰은 한 원장이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장이던 2013년 당시 조 장관 아들에게 인턴증명서가 나간 경위를 집중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기존 양식과 확연히 다른 증명서가 인턴 활동도 끝나기 전에 발급된 것이 석연치 않다는 게 검찰의 판단입니다.

또 조 장관의 딸이 실제 인턴활동을 했는지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주광덕 / 자유한국당 의원 (지난 6일)]
"인턴 활동을 서울대 법대나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후보자의 딸이 하지 않았는데 이러한 증명서가 발급되고…"

한 원장은 조 장관 청문회 날부터 사무실로 출근하지 않았는데, 소환 조사를 앞둔 이번 주부터 출근해 대응책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형사정책연구원 관계자 (그제)]
"일단 정상 근무 중이다가 이제 공식 (입장입니다.)"

검찰은 한 원장 소환에 앞서 공익인권법센터 관계자들을 불러 증명서 발급 경위 등을 조사했습니다.

채널A 뉴스 최선입니다.

최선 기자 beste@donga.com
영상편집: 오영롱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1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9월 21일 뉴스A 클로징

도시 속으로 스며든 자연…식물 활용한 녹색 건축의 세계

‘전설의 명품샷’ 박성현-소렌스탐, 막판 뒤집기 우승

美, 액상형 전자담배 퇴출…복지부 “사용 자제” 권고

트럼프 “3년간 김정은과 좋은 관계” 최대 치적 꼽아

성형 얼굴 못 알아본 AI…콧대 높아져 얼굴인식 실패

얼굴만 대면 출석체크…‘AI 카메라’ 사생활 침해 논란

체모까지 뽑고도 놓쳤다…수사망 유유히 빠져나간 이춘재

혐의 부인하면서 조사받는 이춘재…“호기심 작용한 듯”

“위안부는 매춘…해볼래요?”…류석춘 교수 ‘막말’ 논란

文-민주당 지지율 근접…당청 관계 변화 맞나?

문준용 “‘아버지 찬스’ 없었다”…‘특혜의혹’ 정면 반....

“조국 사퇴” vs “민생 포기”…여야, 팽팽한 대치

재생중인영상

한인섭 소환 조사…조국 자녀 ‘허위 인턴’ 집중 추궁

[단독]“정경심 처음 봤다”던 병원장은 서울대 동기였다

[단독]추석 전 입원 후 퇴원…정경심, 병실 홀로 쓰며....

2.5배 주가 급등…익성 압수수색해 ‘배터리 테마주’ ....

[단독]“투자처 모른다”던 정경심…“주가도 챙겼다”

600mm ‘물폭탄’ 안고 태풍 ‘타파’ 북상…돼지열병....

9월 21일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