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추석 전 입원 후 퇴원…정경심, 병실 홀로 쓰며 ‘쉬쉬’
사회2019-09-21 19:10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Copy to clipboard
이렇게 검찰 수사가 속도를 내면서 조국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의 소환이 임박했단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 교수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죠.

그런데 채널A가 정 교수가 추석 전, 서울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 퇴원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한 층을 홀로 사용하며 병원 측에도 보안을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먼저 최수연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리포트]
서울 동작구 8층 건물에 있는 병원입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가 추석 전 찾아와 입원한 곳입니다.

정 교수는 이 병원 7층 병실에 머물렀고, 7층 병실에 있었던 환자는 정 교수 뿐이었습니다.

이 병원 입원 환자들은 5층이나 6층 병실을 우선 사용합니다.

[병원 관계자]
"여긴(7층) 사람(환자) 많으면 옮겨요. 여긴 환자분이 없고 6층, 5층에(있어요). "

정 교수는 추석 연휴 전날인 지난 11일 퇴원하기까지 보안 유지를 당부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병원 관계자]
"퇴원하신 지 한참 되셨어요. 추석 전에. "

병원 관계자에게 "입원사실 등이 노출되지 않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는 겁니다.

또 다른 병원 관계자는 채널A 취재진에게 정 교수의 내원 이력이 남아있지 않다고 했습니다.

[병원 관계자]
"메모란에 (정경심 교수) 내원 내역이 없거든요. 아무리 지인 분들이어도 주민등록번호 다 받고 하거든요. 안 받으면 저희가 법에 걸려가지고."

정 교수는 퇴원 여드레 만인 지난 19일, 정상적 수업이 어렵다며 직장인 동양대에 진단서를 제출하고 휴직을 했습니다.

채널A 뉴스 최수연입니다.

newsy@donga.com
영상취재 : 이호영
영상편집 : 이희정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Copyrights ⓒ 채널A & 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위터 밴드 url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1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9월 21일 오늘의 주요뉴스

600mm ‘물폭탄’ 안고 태풍 ‘타파’ 북상…돼지열병....

[단독]“투자처 모른다”던 정경심…“주가도 챙겼다”

2.5배 주가 급등…익성 압수수색해 ‘배터리 테마주’ ....

재생중인영상

[단독]추석 전 입원 후 퇴원…정경심, 병실 홀로 쓰며....

[단독]“정경심 처음 봤다”던 병원장은 서울대 동기였다

한인섭 소환 조사…조국 자녀 ‘허위 인턴’ 집중 추궁

“조국 사퇴” vs “민생 포기”…여야, 팽팽한 대치

문준용 “‘아버지 찬스’ 없었다”…‘특혜의혹’ 정면 반....

文-민주당 지지율 근접…당청 관계 변화 맞나?

“위안부는 매춘…해볼래요?”…류석춘 교수 ‘막말’ 논란

혐의 부인하면서 조사받는 이춘재…“호기심 작용한 듯”

체모까지 뽑고도 놓쳤다…수사망 유유히 빠져나간 이춘재

얼굴만 대면 출석체크…‘AI 카메라’ 사생활 침해 논란

성형 얼굴 못 알아본 AI…콧대 높아져 얼굴인식 실패

트럼프 “3년간 김정은과 좋은 관계” 최대 치적 꼽아

美, 액상형 전자담배 퇴출…복지부 “사용 자제” 권고

‘전설의 명품샷’ 박성현-소렌스탐, 막판 뒤집기 우승

도시 속으로 스며든 자연…식물 활용한 녹색 건축의 세계

9월 21일 뉴스A 클로징